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7월 역대 월 최대실적 갱신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7월 역대 월 최대실적 갱신 쌍용자동차가 지난 7월 한 달간 내수 9,823대, 수출 3,093대(CKD 포함)를 포함 총 1만2916대를 판매했다 특히 지난달 렉스턴 스포츠는 월 최대실적을 갱신하며 꾸준한 판매 상승세를 기록했다

1일 쌍용차에 따르면 회사의 지난달 실적을 내수 판매 물량 증가와 함께 수출이 회복세를 보인 가운데 내수와 수출 모두에서 전년 대비 증가세를 기록했다 전체적으로 전년 동월 대비 132% 증가한 것 무엇보다 내수 판매는 렉스턴 스포츠와 G4 렉스턴의 물량 증대에 힘입어 올해 월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이들은 전년 동월 대비 13

5% 큰폭의 증가세를 보였다 특히 렉스턴 스포츠의 경우 주간 연속 2교대에 따른 공급 물량 증가와 함께 6월에 이어 두 달 연속 4000대 판매를 돌파하는 등 역대 월 최대실적을 또 갱신하며 내수 성장세를 주도했다 쌍용차 수출은 G4 렉스턴의 인도 CKD 초도물량선적과 렉스턴 스포츠의 글로벌 출시가 이뤄지며 전년 동월 대비 123% 증가세를 기록했다 또한 쌍용차는 오는 11월에 호주에 사상 첫 직영 해외판매법인을 설립하고 브랜드 론칭을 추진하는 등 해외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어 향후 수출 회복세를 더욱 빨라 질 것으로 전망된다

쌍용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렉스턴 스포츠 최대 실적 갱신 등 주력모델들의 선전으로 내수, 수출 모두 전년 대비 상승세를 기록했다”며 “렉스턴 스포츠의 내수 적체 해소와 함께 적극적인 글로벌 론칭을 통해 판매를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