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차, 7월 1만7628대 등록..렉서스 ES300h 판매 1위 ‘기염’[ 자동차 세계 24_7]

수입차, 7월 1만7628대 등록렉서스 ES300h 판매 1위 ‘기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지난 7월 수입차 신규등록대수가 전월보다 258% 감소한 1만7628대로 집계됐다고 4일 밝혔다 7월 등록대수는 전년 동월 1만5730대 보다 121% 증가했으며 올해들어 누적 13만5780대는 전년 누적 13만2479대 보다 25% 증가한 수치이다

7월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메르세데스-벤츠(Mercedes-Benz) 5471대, 비엠더블유(BMW) 3188대, 렉서스(Lexus) 1091대, 토요타(Toyota) 1047대, 포드(Ford/Lincoln) 1033대, 혼다(Honda) 1001대, 미니(MINI) 794대, 랜드로버(Land Rover) 786대, 볼보(Volvo) 624대, 닛산(Nissan) 593대 순을 나타냈다 이어 크라이슬러(Chrysler/Jeep) 537대, 푸조(Peugeot) 383대, 재규어(Jaguar) 334대, 인피니티(Infiniti) 227대, 포르쉐(Porsche) 198대, 캐딜락(Cadillac) 184대, 시트로엥(Citroen) 98대, 벤틀리(Bentley) 27대, 롤스로이스(Rolls-Royce) 7대, 피아트(Fiat) 4대, 람보르기니(Lamborghini) 1대였다 [사진] 메르세데스-벤츠, 2018년형 E-클래스 카브리올레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000cc 미만 9991대(56 7%)로 가장 많았으며, 2000~3000cc 미만 6312대(35

8%), 3000~4000cc 미만 926대(5 3%), 4000cc 이상 386대(2 2%), 전기차 13대(0 1%)로 나타났다 국가별로는 유럽 1만1915대(67

6%), 일본 3959대(22 5%), 미국 1754대(100%) 순이었고, 연료별로는 가솔린 7888대(44 7%), 디젤 7744대(43 9%), 하이브리드 1983대(11 2%), 전기 13대(0

1%) 순이었다 구매유형별로는 1만7628대 중 개인구매가 1만1276대로 640% 법인구매가 6352대로 360%였다 개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경기 3261대(289%), 서울 2601대(231%), 부산 809(7

2%) 순이었고 법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인천 1862대(293%), 부산 1609대(253%), 대구 1030대(162%) 순으로 집계됐다 [사진] 포드, 2018 익스플로러 플래티늄

7월의 베스트셀링 모델은 렉서스 ES300h(660대), 메르세데스-벤츠 E 220 d 4MATIC(614대), 포드 Explorer 2 3(603대) 순이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윤대성 부회장은 “7월 수입차 시장은 일부 브랜드의 물량부족 등으로 인해 전월 대비 감소했다”고 말했다

핫이슈 l 수입차 매장 난동, 90년대인기 가수 누구? 갑질 동영상 “랜드로버 매장 CCTV” 공개

90년대 인기가수 출신 한 남성이 수입차 매장에 '갑질'을 했다는 보도가 나왔습니다 1일 MBN '8뉴스'는 해당 수입차 매장 CCTV 영상을 공개하며 이같이 보도했는데요

90년대 인기가수 출신이라고 알려진 A씨는 태블릿PC를 내동댕이치고 입간판을 부수는 등  난동을 부렸다고 합니다     이하 MBN '8뉴스' 매체는 A씨가 차량 결함에 항의하면서 일어난 일이라고 밝혔다 매장 관계자는 "도의적 차원에서 사장님이 개인 사비로 그분께 위로차 신차 값 환불도 말씀드렸다"라고 말했습니다     A씨는 차를 판 영업사원에게 전화를 걸어 "너희들 때문에 고기도 못 사고 욕 X나게 먹었으니까 서울에서 제일 좋은 고깃집에서 5근 사서 보내"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그는 또 "새 차 제일 비싼 걸로 가지고 와"라며 소리를 높였다 이어 "2년 동안 무상 렌트한다는 거 각서 써가지고 와라 내 차 나올 때까지 무상으로 타는 거 아무 소리 안 하는 걸로"라고 말했습니다 영업사원은 "두 달 동안 너무 힘들었다

정말 죽고 싶었다"라며 극심한 스트레스를 호소했습니다  90년대인기가수A씨 매장에서행패 제가 보배에서 본봐 레인지 로버는 2대사서 운용해야하는거 아니었나요~?? 뉴스나오네용 ㅎ 90년대 인기가수 출신 A씨 2년동안 차량 3번 수리 문제로 딜러한테 서울에서 제일 좋은 고기 1 5센치로 사오라고 매장에서 갑질하는데 레인지로버 매장입니다

그저깨 소문이 있던데 진짠가부네 처음으로#~ 알이에프 노이즈 잼 등등이 떠오르는데 그냥 인기가수라고 기사에 뜰때는 훨씬 인지도 낮은 경우도 많아서 ㅋㅋ

아직 보배드림에서도 추적이 안되는거 보니 아무도 모르는 듯

소리없이 잘 나가는 수입차 ‘볼보와 캐딜락’

소리없이 잘 나가는 수입차 '볼보와 캐딜락' 2018년 4월 수입차 판매실적 수입차는 올 1월에서 4월까지 누적 9만 3,328대가 팔리며 지난해 같은 기간의 7만 5,017대에 비해 판매율이 24

4% 늘어났다 이는 판매정지에서 풀려난 아우디와 폭스바겐의 부활과 브랜드 간 할인 경쟁이 치열해진 결과다 하지만, 지난 4월 수입차 판매 실적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아우디와 폭스바겐을 제외하고 성장세를 유지한 업체는 4개 브랜드 뿐이다 이 중에서 럭셔리 브랜드 롤스로이스와 벤틀리는 판매 대수가 미비한 점을 고려할 때, 실질적으로 성장한 브랜드는 볼보와 캐딜락 뿐이었다 볼보의 성장에는 자사 디젤엔진 중 힘이 가장 센 ‘D5’가 큰 역할을 했다

인기가 높은 볼보 SUV 모델에 최고출력 235마력, 최대토크 489kgm의 D5 엔진이 탑재된 XC60 D5 AWD(294대)와 XC90 D5 AWD(193대)은 볼보 전체 판매의 56%이상을 차지했다 볼보 모델의 전체 트림수가 33종에 달하는 걸 고려할 때 압도적인 판매 비율을 보여준 셈이다 또한 캐딜락은 지난해 수입차 업계 최고성장률(82%)을 기록한데 이어 올 해도 35%대의 높은 성장율을 유지했다

캐딜락의 꾸준한 성장비결은 대형 모델인 CT6 세단과 SUV 에스컬레이드의 인기가 높았기 때문이다 특히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는 CT6 보다는 대통령 경호차량, TV 드라마 등에 자연스럽게 노출된 에스컬레이드가 전월 대비 150% 성장하며 브랜드 성장에 결정적인 역할을 담당했다 특히 이번 볼보와 캐딜락 성장의 눈여겨 볼 부분은 브랜드의 판매를 이끌고 있는 모델들이 특별한 프로모션 없이도 공급이 수요를 따라가지 못 하고 있다는 점이다 이 모델들의 인기는 5월에도 지속되리라 보여 볼보와 캐딜락 브랜드의 성장은 한 동안 계속 될 것으로 전망된다

수입차 매장 난동, 90년대인기 가수 누구? 갑질 동영상 “랜드로버 매장 CCTV” 공개

수입차 매장 난동, 90년대인기 가수 누구? 갑질 동영상 "랜드로버 매장 CCTV" 공개 90년대 인기가수 출신 한 남성이 수입차 매장에 '갑질'을 했다는 보도가 나왔습니다 1일 MBN '8뉴스'는 해당 수입차 매장 CCTV 영상을 공개하며 이같이 보도했는데요

90년대 인기가수 출신이라고 알려진 A씨는 태블릿PC를 내동댕이치고 입간판을 부수는 등  난동을 부렸다고 합니다     이하 MBN '8뉴스' 매체는 A씨가 차량 결함에 항의하면서 일어난 일이라고 밝혔다 매장 관계자는 "도의적 차원에서 사장님이 개인 사비로 그분께 위로차 신차 값 환불도 말씀드렸다"라고 말했습니다     A씨는 차를 판 영업사원에게 전화를 걸어 "너희들 때문에 고기도 못 사고 욕 X나게 먹었으니까 서울에서 제일 좋은 고깃집에서 5근 사서 보내"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그는 또 "새 차 제일 비싼 걸로 가지고 와"라며 소리를 높였다 이어 "2년 동안 무상 렌트한다는 거 각서 써가지고 와라 내 차 나올 때까지 무상으로 타는 거 아무 소리 안 하는 걸로"라고 말했습니다 영업사원은 "두 달 동안 너무 힘들었다

정말 죽고 싶었다"라며 극심한 스트레스를 호소했습니다  90년대인기가수A씨 매장에서행패 제가 보배에서 본봐 레인지 로버는 2대사서 운용해야하는거 아니었나요~?? 뉴스나오네용 ㅎ 90년대 인기가수 출신 A씨 2년동안 차량 3번 수리 문제로 딜러한테 서울에서 제일 좋은 고기 1 5센치로 사오라고 매장에서 갑질하는데 레인지로버 매장입니다

중고 수입차, 재규어 65% 증가세..영국차 매물 ‘인기’

중고 수입차, 재규어 65% 증가세영국차 매물 ‘인기’ [사진] 재규어 XF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중고차 시장에서 영국차의 등록 대수가 증가하고 있다 29일 SK엔카닷컴에 따르면, 올해 들어 5월 까지 등록된 수입차는 지난 2015년 대비 전체 등록 대수는 26% 증가한 10만9000대 수준을 기록했으며, 이 중 영국차는 70% 늘어나 가장 큰 성장세를 보였다 [사진] 레인지로버, 레인지로버 스포츠 독일차는 기존 대비 30% 늘어난 매물량을 보였으며, 미국 및 비독일계 유럽 브랜드의 거래량도 각각 17

6%, 18% 증가했다 반면, 일본차 브랜드는 3% 감소한 수치를 나타냈다영국 브랜드에서는 미니가 40% 늘어난 5200대로 가장 높은 수치를 나타냇으며, 랜드로버는 46% 늘어난 3300대, 재규어는 65% 증가한 2300대가 등록됐다 벤틀리는 82대에서 206대, 롤스로이스는 3대에서 19대, 애스턴마틴은 0대에서 20대, 맥라렌은 1대에서 40대로 늘어나는 등 고가 브랜드의 매물도 큰 폭으로 증가했다 [사진] 뉴 미니 컨버터블

독일을 제외한 프랑스, 이탈리아, 스웨덴 등의 브랜드 중에서는 푸조가 1800대 등록되며 가장 높았으나, 2015년과 대비해서는 13%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밖에도 마세라티가 65배, 시트로엥 23배, 피아트는 15배 늘어났으며, 람보르기니와 페라니는 각각 5배, 2

7배의 매물량 증가세를 보였다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수입차 시장이 확대되며 다양한 브랜드의 여러 조건을 가진 차량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며 “신차 대비 합리적인 가격과 제조사의 품질 인증 제도 등으로 신뢰도가 높아져 이를 찾는 소비자가 계속해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제네시스의 기회, 중국 수입차 관세 7월부터 15%

제네시스의 기회, 중국 수입차 관세 7월부터 15% 중국이 오는 7월 1일부터 수입차 관세를 25%에서 15%로 낮추겠다고 밝혔다 8~25%까지 부과하고 있는 자동차 부품 관세도 6%로 낮아진다

미ㆍ중 무역 협상이 타결된지 하루만에 나온 조치로 중국 재정부는 개혁개방을 확대해 자동차 산업의 성장을 촉진하고 인민들의 수요 충족을 위한 조치라고 말했다 중국 정부의 관세 인하 조치는 미국 업체뿐 아니라 독일과 한국, 일본 등의 프리미엄 브랜드에게 새로운 기회가 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대부분의 글로벌 완성차 업체는 저가 또는 하위 트림은 중국내 합작 형태로 현지 생산을 통해 공급했지만 고부가가치 또는 프리미엄 브랜드와 모델은 기술 유출 등을 이유로 직수입 형태를 유지하고 있다 25%의 관세로 일부 프리미엄 모델 가격이 크게 올라 현지 판매에 애를 먹고 있는 메르세데스 벤츠, BMW, 아우디 등 독일 업체가 가장 큰 혜택을 입을 전망이다 특히 현지 합작을 거부해 온 미국 테슬라는 가격 경쟁력 확보가 가능해져 중국 프리미엄 전기차 시장 공략에 탄력을 받게 됐다

닛산 , 포르쉐, 토요타 등도 즉각 환영의 뜻을 밝혔다 2019년 중국 진출을 추진하고 있는 제네시스도 관세 인하의 최대 수혜자가 될 전망이다 중국 현지 생산으로 가격 경쟁력을 확보해야 하는 숙제를 덜게 됐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