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차, 7월 1만7628대 등록..렉서스 ES300h 판매 1위 ‘기염’[ 자동차 세계 24_7]

수입차, 7월 1만7628대 등록렉서스 ES300h 판매 1위 ‘기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지난 7월 수입차 신규등록대수가 전월보다 258% 감소한 1만7628대로 집계됐다고 4일 밝혔다 7월 등록대수는 전년 동월 1만5730대 보다 121% 증가했으며 올해들어 누적 13만5780대는 전년 누적 13만2479대 보다 25% 증가한 수치이다

7월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메르세데스-벤츠(Mercedes-Benz) 5471대, 비엠더블유(BMW) 3188대, 렉서스(Lexus) 1091대, 토요타(Toyota) 1047대, 포드(Ford/Lincoln) 1033대, 혼다(Honda) 1001대, 미니(MINI) 794대, 랜드로버(Land Rover) 786대, 볼보(Volvo) 624대, 닛산(Nissan) 593대 순을 나타냈다 이어 크라이슬러(Chrysler/Jeep) 537대, 푸조(Peugeot) 383대, 재규어(Jaguar) 334대, 인피니티(Infiniti) 227대, 포르쉐(Porsche) 198대, 캐딜락(Cadillac) 184대, 시트로엥(Citroen) 98대, 벤틀리(Bentley) 27대, 롤스로이스(Rolls-Royce) 7대, 피아트(Fiat) 4대, 람보르기니(Lamborghini) 1대였다 [사진] 메르세데스-벤츠, 2018년형 E-클래스 카브리올레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000cc 미만 9991대(56 7%)로 가장 많았으며, 2000~3000cc 미만 6312대(35

8%), 3000~4000cc 미만 926대(5 3%), 4000cc 이상 386대(2 2%), 전기차 13대(0 1%)로 나타났다 국가별로는 유럽 1만1915대(67

6%), 일본 3959대(22 5%), 미국 1754대(100%) 순이었고, 연료별로는 가솔린 7888대(44 7%), 디젤 7744대(43 9%), 하이브리드 1983대(11 2%), 전기 13대(0

1%) 순이었다 구매유형별로는 1만7628대 중 개인구매가 1만1276대로 640% 법인구매가 6352대로 360%였다 개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경기 3261대(289%), 서울 2601대(231%), 부산 809(7

2%) 순이었고 법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인천 1862대(293%), 부산 1609대(253%), 대구 1030대(162%) 순으로 집계됐다 [사진] 포드, 2018 익스플로러 플래티늄

7월의 베스트셀링 모델은 렉서스 ES300h(660대), 메르세데스-벤츠 E 220 d 4MATIC(614대), 포드 Explorer 2 3(603대) 순이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윤대성 부회장은 “7월 수입차 시장은 일부 브랜드의 물량부족 등으로 인해 전월 대비 감소했다”고 말했다

쌍용차, 7월 내수 8658대 판매..티볼리·G4 렉스턴 판매 견인[ 자동차 세계 24_7]

쌍용차, 7월 내수 8658대 판매티볼리·G4 렉스턴 판매 견인 쌍용자동차(대표 최종식)는 지난 7월 내수 8658대, 수출 2755대를 포함 총 1만1413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는 티볼리 브랜드와 G4 렉스턴 등 신차효과에 힘입어 14 7% 증가한 내수판매 성장에도 불구하고 수출물량 감소 영향으로 전체 판매가 전년 동월 대비로 10 7% 감소한 실적이다 내수판매는 티볼리 브랜드와 G4 렉스턴이 소형과 대형 SUV 시장에서 각 세그먼트 별 No

1 자리를 지키며 판매증가세를 주도하면서 전년 동월 대비 14 7%, 누계 대비로도 6 7% 증가세를 기록했다 특히 본격적인 경쟁 체제에 진입한 소형 SUV 시장에서 새롭게 탄생한 티볼리 아머(Armour) 등 티볼리 브랜드가 내수 판매 증가세를 주도했다 지난달 디자인을 과감하게 바꾸고 상품성을 높인 ‘티볼리 아머’는 수십만 가지 조합이 가능한 국내 최초 주문 제작형 모델인 기어 에디션(Gear Edition) 계약 비율이 30%에 이를 정도로 소비자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사진] 쌍용 G4 렉스턴 수출은 글로벌 시장 침체가 이어지면서 전년 동월 대비 47 4% 감소했으나, 전월 대비로는 27 4%의 증가세를 기록하면서 점차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쌍용차는 G4 렉스턴의 해외시장 출시에 앞서 8개국 23개 도시를 달리는 ‘G4렉스턴 유라시아 대륙 횡단’ 등 대규모 시승행사를 갖는 등 본격적인 신차 알리기에 나서고 있다

오는 9월 독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를 통해 유럽시장에 첫 선을 보이는 G4 렉스턴은 모터쇼 이후 영국 현지에서 별도의 론칭 행사를 갖는 등 유럽시장 진출을 본격화 한다 이 같은 진출 전략에 따라 G4 렉스턴의 선적도 8월부터 이뤄질 예정으로 있어 글로벌 수출물량 역시 점차 확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최종식 쌍용차 대표는 “티볼리 브랜드와 G4 렉스턴이 소형과 대형 SUV 시장에서 선두를 지키며 내수판매 성장세를 주도하고 있다”며 “자동차업계 최초로 임금협상을 무 분규로 타결한 만큼 협력적 노사관계를 바탕으로 효율적인 생산 대응을 통해 글로벌 판매 물량을 늘려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쌍용차, 7월 내수 9823 기록·전년 比 13.2% 증가..렉스턴 스포츠 ‘인기’

쌍용차, 7월 내수 9823 기록·전년 比 132% 증가

렉스턴 스포츠 ‘인기’ [사진]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영국 론칭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쌍용자동차(대표 최종식)는 지난 7월 내수 9823대, 수출 3093대(CKD 포함) 등 총 1만2916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 같은 실적은 내수 판매 물량 증가와 함께 수출이 회복세를 보인 가운데 내수, 수출 모두 전년 대비 증가세를 기록하며 전체적으로 전년 동월 대비 13 2% 증가한 것이다

쌍용차 내수 판매는 렉스턴 스포츠와 G4 렉스턴 물량 증대에 힘입어 올해 월 최대 실적을 기록했으며, 전년 동월 대비 13 5% 큰 폭으로 증가했다 렉스턴 스포츠는 시장에서의 호평이 이어지며 주간연속 2교대에 따른 공급 물량 증가와 함께 지난 달에 이어 두 달 연속 4천대 판매를 돌파하는 등 역대 월 최대실적을 또 다시 갱신하며 내수 성장세를 주도하고 있다 [사진] 쌍용차, G4 렉스턴 수출 역시 G4 렉스턴의 인도 CKD 초도물량 선적과 함께 렉스턴 스포츠에 대한 글로벌 론칭이 이뤄지면서 전년 동월 대비 12

3%의 증가세를 기록했다 또, 쌍용차는 오는 11월에 호주에 사상 첫 직영 해외판매법인을 설립하고 브랜드 론칭을 추진하는 등 해외 시장공략을 강화하고 있어 향후 수출 회복세는 더욱 빨라질 것으로 전망된다 최종식 쌍용차 최종식 대표는 “렉스턴 스포츠 최대 실적 갱신 등 주력모델들의 선전으로 내수, 수출 모두 전년 대비 상승세를 기록했다”며 “렉스턴 스포츠의 내수 적체 해소와 함께 적극적인 글로벌 론칭을 통해 판매를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7월 역대 월 최대실적 갱신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7월 역대 월 최대실적 갱신 쌍용자동차가 지난 7월 한 달간 내수 9,823대, 수출 3,093대(CKD 포함)를 포함 총 1만2916대를 판매했다 특히 지난달 렉스턴 스포츠는 월 최대실적을 갱신하며 꾸준한 판매 상승세를 기록했다

1일 쌍용차에 따르면 회사의 지난달 실적을 내수 판매 물량 증가와 함께 수출이 회복세를 보인 가운데 내수와 수출 모두에서 전년 대비 증가세를 기록했다 전체적으로 전년 동월 대비 132% 증가한 것 무엇보다 내수 판매는 렉스턴 스포츠와 G4 렉스턴의 물량 증대에 힘입어 올해 월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이들은 전년 동월 대비 13

5% 큰폭의 증가세를 보였다 특히 렉스턴 스포츠의 경우 주간 연속 2교대에 따른 공급 물량 증가와 함께 6월에 이어 두 달 연속 4000대 판매를 돌파하는 등 역대 월 최대실적을 또 갱신하며 내수 성장세를 주도했다 쌍용차 수출은 G4 렉스턴의 인도 CKD 초도물량선적과 렉스턴 스포츠의 글로벌 출시가 이뤄지며 전년 동월 대비 123% 증가세를 기록했다 또한 쌍용차는 오는 11월에 호주에 사상 첫 직영 해외판매법인을 설립하고 브랜드 론칭을 추진하는 등 해외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어 향후 수출 회복세를 더욱 빨라 질 것으로 전망된다

쌍용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렉스턴 스포츠 최대 실적 갱신 등 주력모델들의 선전으로 내수, 수출 모두 전년 대비 상승세를 기록했다”며 “렉스턴 스포츠의 내수 적체 해소와 함께 적극적인 글로벌 론칭을 통해 판매를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